배너

TERRE

풀과 돌, 새와 바람
그 모든 것을 품어 안은 단단함

  • 탑 : 레몬, 베르가못
  • 미드 : 로즈우드, 통카빈
  • 베이스 : 시더우드, 베티버
배너

떼흐는 긴 겨울을 지나 짙은 고동색의 흙위로 파릇한 새싹이 돋아난 듯,
포근한 봄의 기운이 느껴지는 우디 향입니다.

이슬을 머금은 풀잎의 산뜻함과 삼나무의 깊이, 안정감이 조화를 이루어,
차분하고 부드러운 향취를 만들어냅니다.

TODAY VIEW

0/2
상단으로 이동